[펌]백두산 정계비문의 백두산은 만주 평정산이다. > 신화와 역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연꽃정원

 

신화와 역사

한민족사 | [펌]백두산 정계비문의 백두산은 만주 평정산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홍성환 작성일15-03-03 13:18 조회2,324회 댓글0건

본문

Read: 250, Vote: 6, Date: 2006/01/01 03:28:02 , IP: 211.236.199.130
글 제 목 [펌]백두산 정계비문의 백두산은 만주 평정산이다.
작 성 자 홍성환 (sarang3350@naver.com)



"정계비문상 '백두산'은 만주 평정산 일대"
역사다큐 <간도아리랑> "현 간도지역은 조선 강역 확인"
김동식(troch) 기자


10월 28일 백범기념관에서 '동아시아 영토문제'라는 주제로 간도학회 주최의 국제학술대회가 열렸다. 이 학술대회에서 관심을 끈 것은 하늘기록영화제작소의 역사다큐멘터리 <간도아리랑>이다. 이 다큐멘터리를 긴급수배, 저작자의 동의하에 동영상을 첨부하여 올린다.

역사다큐멘터리 <간도아리랑> / 하늘기록영화제작소

<간도아리랑>은 이제까지 간도문제의 핵심적 쟁점이었던 토문하 논쟁이 잘못되었음을 지적하는 다큐멘터리이다.

<간도아리랑>은 먼저, 청사고 열전과 만주원류고의 고사서를 인용하며 토문강이 백두산 동쪽 변경에서 흘러나와 동남으로 바다에 들어간다는 점, 정계비문에서 예로부터 분수령이라 하여 토문강이 조선과 중국을 구분하는 강이었던 점을 들며 정계비문상의 토문강이 두만강이 틀림없음을 지적한다.

그렇지만 <간도아리랑>은 여기에서 간도문제의 진실이 다른 데 있다고 말한다. 곧 정계비문상에 나타나 있는 백두산과 압록강, 두만강이 현재의 백두산, 압록강, 두만강이 아니라는 것이다.



▲ 1935년 하버드대학에서 출판한 중국역사부도집편의 1760년대의 중국과 주변 자치령의 지도

ⓒ2005 하늘기록영화제작소

<간도아리랑>은 조선왕조실록의 기록(특히 세종실록지리지)과 김정호의 대동여지도 발문(=서문), 만주원류 지리고, 청사고 열전, 명통지, 1935년 하버드대학에서 출판한 중국역사부도집편의 1760년대의 중국과 주변 자치령의 지도, 1910년 조선총독부 발행 '조선의 인구현황' 등을 통해 간도의 진실을 밝혀내고자 한다.

담당 PD는 "현행 국사교과서가 조선왕조실록에 무수히 많은 기록이 있는 북원(몽고)과 탈탈과의 외교관계, 혹은 북원과 국경을 접한 조선의 강역을, 조선사 편수위의 반도조선사관에 입각해 삭제하였다"고 말한다.

또 "중국고금지명대사전에 의하면 현재의 만주대륙 흑룡강 아래 송화강이 명나라 때 처음 이름 붙여졌으며 장백산에서 흘러나오는데 압록강과 두만강의 원류[압록강과 도문(圖們)강의 양원(兩源)]"이라고 말하며, 현재의 만주대륙 흑룡강 아래의 평정산 일대가 백두산이며, 백두산은 일개 산이 아니라 현재 한반도의 남쪽 크기의 거대한 산군(山群)이라고 지적하며, 이는 조선왕조실록의 백두산 관계사료, 김정호의 대동여지도 서문의 기록과도 일치한다고 말한다.

끝으로 하늘기록영화제작소측은 "조선왕조실록에 의거해 조선의 역사와 강역은 재조명되어야 한다"고 말하며 위 <간도아리랑> 다큐멘터리를 통해 "학계의 심도깊은 논의와 연구를 기대한다"는 주문으로 인터뷰를 마쳤다.

결론 - 따라서 이 당시까지만 해도 동쪽 토문(두만)강은 송화강이 아닌 아무르강이었고 서쪽 압록강은 현재위치가 아니라 만주지역에 있었다. 당시 압록강은 중국대륙 하북성 난하(이 당시 요하)였다. 당시만 해도 만주는 동북3성을 포함한 중국대륙 동북부였으며 산동성과 하북성도 만주지역에 들어가 있었다. 이 당시 근세조선의 영토는 사방 6,000여리에 달했고 하북성 북경이 수도 한성이었다. 전성기에는 무려 사방 10,930리에 달했으며 이 당시에는 근세조선의 수도가 하남성 낙양이었다. 동아시아의 대국이었던 근세조선은 임진왜란으로 국력이 쇠약해졌고 이 틈을 노리고 일어난 청나라에 밀려 한반도와 동북3성으로 오게 되었다. 5천년을 비추던 천기가 조선을 떠남에 따라 정묘호란과 병자호란, 두 차례의 전란으로 대륙조선의 영화는 망각 속에 묻히고 말았다. 그리고 400년이 지난 지금 천기가 돌아와서 우리나라를 다시 비추기 시작했다. 임진왜란 이후 떠났던 천기가 되돌아온 것이다. 지금까지 임진왜란 이후 400년간 한반도에서 大암흑기를 이겨냈다. 그리고 400년간 세계 영성문명 선도국이 되는 특전이 주어진다.


2005-11-03 16:22
ⓒ 2006 OhmyNews
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3,896
어제
3,443
최대
3,896
전체
611,618
그누보드5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COWHITEROSE.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